뉴스

키워드

기간 -

등록일 |2017.05.16

서울 이랜드 FC, 서울특별시장애인체육회와 업무협약 체결

 

서울 이랜드 FC(구단주 박성경)가 서울특별시장애인체육회(회장 박원순)와 장애인 체육 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상호 협력 MOU를 체결하고 장애인 및 소외계층의 건강증진을 위한 활동을 전개해 나간다. 

 

서울특별시장애인체육회 박은수 부회장은 “서울 이랜드 FC와의 협약은 스포츠 친화적 문화 조성을 위한 양 기관의 시설 및 자원, 정보, 인적 네트워크 등의 활발한 교류를 증진시킬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축구를 통해 서울시민의 건강 증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 한다.”고 밝혔다. 

 

서울 이랜드 FC와 서울특별시장애인체육회는 구체적이고 실질적인 협력 방안을 실현시키기 위해 협의해왔다. 업무협약의 일환으로 홈경기 시작에 앞서 지적장애인선수단 해치FC가 에스코트 경험을 하며 선수단과 함께 입장했다. 오는 5월에는 지적 장애인, 저

소득, 한부모, 다문화 가정 학생들을 청평클럽하우스(켄싱턴리조트)로 초대해 축구 강습회를 진행한다. 

 

이날 협약식에는 서울 이랜드 FC 한만진 대표이사와 서울특별시장애인체육회 박은수 부회장이 참석했다.  

 

서울 이랜드 FC 한만진 대표이사는 “축구를 통해 많은 사람들이 행복해지길 바란다. 우리 서울 이랜드 FC가 가진 것을 적극적으로 나눠서 장애인과 소외계층에게 특별한 경험과 추억을 선물하고 싶다. 시민과 함께하는 구단으로 앞으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하겠다.”고 말했다.


서울특별시장애인체육회 박은수 부회장은 “서울 이랜드 FC와의 협약은 스포츠 친화적 문화 조성을 위한 양 기관의 시설 및 자원, 정보, 인적 네트워크 등의 활발한 교류를 증진시킬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축구를 통해 서울시민의 건강 증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 한다.”고 밝혔다.​ 

list button